제42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개최

제42주년 5.18 민주화 운동 기념식이 5월 18일 산호세의 코트라에서 샌프란시스코 총영사관, 샌프란시스코 한인회, 실리콘밸리 한인회, 이스트베이 한인회, 몬트레이 한인회, 광주광역시 미주 사무소, 미주 민주화기념사업회, 북가주 호남향우회(회장 이영숙) 공동 주최로 열렸다.
이날 기념식에서 윤상수 총영사가 윤석열 대통령의 5.18 기념사를 대독 후 윤상수 총영사는 "5.18민주 항쟁은 한국인이 세계 어디에 살더라도 한국인으로서 자유, 민주주의 통합과 번영을 일깨우는 중요한 날이다"라며 "이러한 정신이 북가주 지역에서 계승, 발전되어 민주주의 확대와 국가 발전에 기여되기를 바란다" 말했다,
이영숙 북가주 호남향우회장은 "이 기념식을 통해 희생 영령에 마음의 참배를 드리며, 아픈 기억을 가진 유가족들에게는 위로의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기념사 후 참석자 모두는 '임을 위한 행진곡'을 함께 부르며 5·18 정신을 되새기며 식을 마쳤다.
주최측에서는 "국가 기념일로 제정된 5.18 광주 민주화 운동 기념식을 통해 민주주의를 위해 산화하신 희생자들을 추모하고 대한민국 민주주의 발전을 기원하며 차세대에게 민주화 운동의 역사를 바로 알리는 산교육의 귀중한 시간이 되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기념식 후 산타클라라 카운티 검사장에 출마하는 대니얼 정이 출마의 변을 밝히는 자리도 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