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칼럼] 미리하는 은퇴 계획과 부동산의 관계

"은퇴"라는 단어가 생소하고 멀게만 느껴지던 우리의 일상.. 그러나 이런 일상 속에서 허겁지겁 살아오다 보면 그 은퇴라는 단어가 이미 코앞까지 다가왔음을 실감케 하는 순간이 언젠가는 온다. 오늘은 은퇴 계획과 부동산 관계에 관한 부분을 알아보고 과연 나는 어느 카테고리에 속하고 있는지를 가늠해 보기로 하자. 연방인구조사국은 10년에 한 번씩 인구조사를 한다.
인구 조사 결과가 정치, 경제, 사회 전반에 걸쳐 큰 영향을 미친다. 또 연방기금이 분배되는 기준이 되므로 각 주는 정확한 인구조사를 위해 많은 금액을 들여 제대로 하기 위해 심혈을 기울인다. 그래서 이번 COVID-19 사태를 지내면서 2020년 인구 조사는 큰 화제가 되고있다.
이번 인구조사에서 인구 분포의 큰 변화 중 하나는 65세 이상 노년층의 급격한 증가이다. 인구가 늘어난 노년층 라이프스타일의 변화로 인해 부동산 업계의 변화도 감지된다.
현재 65세 이상 시니어가 약 5,000만 명으로 전체 인구의 약 15% 를 차지한다.
그런데 2060년에는 두 배인 약 1억 명이 되어 전체 인구의 약 25%를 차지한다고 한다. 현재 노년층의 부동산 소유율은 기준 79.5%로 전체 연령대 소유율 64%보다 훨씬 높다. 즉 젊은 시절 미리 주택을 구입하였기에 주택 소유율은 일반 젊은 다른 계층보다 높음은 당연하다. 특히 고가의 큰 주택을 살고 있는 노년층 숫자가 젊은 층보다 많다. 이를 반영하듯 건축 회사가 새집 단지를 조성할 때 꼭 시니어 홈 단지를 집어넣는다. 예전에 볼 수 없었던 풍경이다. 커머셜 빌딩 조성에도 시니어 층을 위한 시설이나 점포를 이젠 구색으로 넣는다. 이렇듯 늘어난 시니어 층이 부동산 건축 및 투자에 점점 더 영향을 주고있다. 그러므로 은퇴를 앞둔 많은 시니어들은 이런 미래의 변화에 대비하여 갖고 있는 부동산을 어떻게 해야 할지 전략적으로 계획을 세워야 한다.
첫째, 오랫동안 주택을 소유함으로 상당한 에퀴티가 있는 노년층들은 은퇴 후 두 가지 선택을 한다. 소득이 줄어들 것을 대비하여 작은 주택으로 이사를 가서 페이먼트를 없애는 선택을 한다. 아니면 주택을 팔지 않고 크레딧 라인을 만들어 비상시 사용하는 안전장치를 만든다. 아니면 아예 역모기지를 신청하여 월 페이먼트로 노후 생활을 한다. 어떤 선택을 하든 은퇴와 맞물려 부동산을 처리하는 결정을 한다. 이때 주의할 점은 기대 수명이 길어졌으므로 어떤 것을 선택하더라도 장기적 안목을 갖고 결정해야 한다.
만약 큰 주택을 팔고 작은 집으로 이사를 가게 되어 종잣돈이 생긴다면 수익형 렌트 하우스 살 것을 권한다. 노년에도 정기적인 렌트 수입으로 생활비를 마련할 수 있다. 교통수단과 모빌리티의 발전으로 도시화가 늘어나기 때문에 도시의 중소형 임대 주택의 수요는 계속 늘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앞을 보고 이에 투자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둘째, 나이가 들면 육체적인 에너지가 줄어든다. 은퇴 후 마련하려는 주택은 이를 고려하여 유지 보수가 많이 필요한 집은 삼가한다. 요즘 베이비 부머 세대를 타겟으로 한 1층으로 된 새집이 인기리에 많이 팔린다. 보안이 잘되어 안정감이 있고 적정한 크기의 뒷마당과 휠체어가 드나들 수 있는 개방형 문짝 시설 등이 잘 되어있다. 그리고 시니어 단지는 시니어의 필요를 채울 수 있는 공동 시설이 잘되어 있다. 또 시니어를 위한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있어서 내가 원하는 것이 있는지 미리 살핀 다음 은퇴 주택을 구입하길 권한다.
셋째, 거동이 불편할 경우 이동 수단이 제한된다. 그러므로 샤핑센터, 식당, 작은 가게, 산책로, 골프 코스 등 편의 시설이 가까이서 제대로 갖춘 곳으로 은퇴 주택을 구입하기를 권한다.
넷째, 노후 계획이란 말보다 이젠 생애 계획이란 말을 많이 쓴다. 나이가 들어 임대 주택 같은 수익형 주택을 투자하기보다는 한 살이라도 적었을 때 즉 더 젊었을 때 노후 대책을 시작하는 것이 좋다고 한다. 은퇴를 하면서 노후 계획을 세운다면 너무 늦다.

이상 간략하게 은퇴 계획과 부동산 관련 건에 관해 정리해 보았다.
하지만 필자의 칼럼을 읽고 난 후 실질적인 도움이 필요한 분들은 언제든지 필자와 같은 부동산 전문가 및 재정 전문가와 상담을 해서 은퇴계획의 최적의 방법을 찾기 위한 속 시원한 돌파구를 가질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문의 전화, 애니 윤 뉴스타 그룹 부사장, 408-561-0468
9년 연속 뉴스타 미전역 최우수 에이젼트 수상

애니 윤 "Your Life Time Realtor"
뉴스타 그룹 부사장
8년 연속 뉴스타 그룹 미전역 TOP SALE 수상
10 Best Real Estate Agent in CA 수상
Member of Santa Clara Chamber of Commerce